현관키 번호 알려드리기 싫은데..
공감0| 신고
조회 10,217| 2012.03.13| 랑랑이 (sjkw***)
댓글 33
오늘로 이사한지 일주일 됐어요^^
아직 정리도 안되고..ㅋㅋ

이사하면서 고민거리가 생겨서 조언 좀 얻으려구요..

이사오기 전집에도 번호키였는데..
어머닌 키를 달라시고, 시동생은 비번이 뭐냐고 물어서 키도주고 번호도 알려줬거든요..

그래도 사람이 집에있음 초인종을 눌러야하는거 아닙니까?
무조건 문따고 들오네요 ㅡㅡ^

그래서 이번엔 키도, 번호도 안줄려구요..
신랑한테도 그렇게 말했는데..

아직 이사하고 오시지 않았는데 오시면 분명 키달라 번호가 뭐냐 물어볼것 같네요..

어떻게 말해야 기분이 덜 상하실까요??
목록 엮인 글쓰기

'며느리 희로애락' 다른 글

    더보기

    주제로 보는 사연

    더보기